티스토리 뷰

[Messaging Giant Kakao Launches Its Own Blockchain for Testing]

Wolfie Zhao

Oct 8, 2018 at 08:00 UTC



Ground X, the blockchain development arm of the South Korean messaging giant Kakao, has launched a test network (testnet) of its proprietary blockchain network dubbed Klaytn.


The firm said in a press release on Monday that the testnet is now made available to 10 invited partners on the network. It has also published a white paper offering details of the platform, which seeks to lay the technological foundation for decentralized applications or dapps.


According to the white paper, the Klaytn blockchain takes a hybrid approach that adopts the concepts of consensus nodes (CNs) and ranger nodes (RNs) to achieve both scalability and transparency.


CNs are invited partners on the network that together form a private blockchain to batch and confirm transactions by running a byzantine fault-tolerant (BFT) consensus algorithm, according to the white paper. Meanwhile, anyone from the public can connect to the network and participate as a RN, whose duty is to double check blocks that have been propagated by the CNs.



"Ranger nodes (RNs) download newly created blocks from the CNs and periodically communicate ('gossip') among themselves while storing a local copy of the blockchain. They validate the new blocks chosen by the CNs and check that the CNs never equivocate on the content of a given block height. Anybody can join the network as an RN," Ground X wrote in the paper.


Via this hybrid approach, Ground X claims the block propagation interval in the testnet has been reduced to less than one per second and offers throughput of up to 1,500 transactions per second.


To incentivize participation, the network will proportionally distribute 10 billion "KLAY " tokens to both types of nodes based on their contribution, though an exact ratio has not been announced so far. The network is expected to issue additional tokens every year as block rewards.


Ground X added that it will publish the network's source code to the public at a later stage and the Klaytn full live network (or mainnet) will launch in the first quarter of 2019. At press time, the company had not responded to a CoinDesk enquiry on whether the KLAY token will be tradable on exchages when the network is official live.


The testnet launch comes roughly six months after Kakao revealed its plan to move into the blockchain space.


As CoinDesk previously reported, the firm confirmed the creation of Ground X in March and said at the time that the envisioned blockchain network will also be integrated with Kakao's existing internet offerings such as Kakao Talk messaging app.


Kakao Talk image via Shutterstock







[메시징 거인 카카오 (Kakao)는 테스트를 위해 자체 블록 체인을 출시했습니다.]


한국의 메시징 거인 인 카카오 (Kakao)의 블록 체인 개발 업체 인 Ground X는 독점적 인 블록 체인 네트워크 인 Klaytn의 테스트 네트워크 (testnet)를 시작했습니다.


이 회사는 월요일에 열린 보도 자료에서 네트워크상의 10 명의 초대 된 파트너에게 테스트 넷을 제공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분산 응용 프로그램 또는 덤프를위한 기술적 토대를 마련하고자하는 플랫폼에 대한 세부 정보를 제공하는 백서를 발행 했습니다.


백서에 따르면 Klaytn 블록 체인은 확장 성 및 투명성을 모두 달성하기 위해 컨센서스 노드 (CN) 및 레인저 노드 (RN)의 개념을 채택하는 하이브리드 방식을 취합니다.


CN은 비공개 블록 체인을 구성하는 네트워크에 초대 된 파트너로,이 백서에 따르면 BFT (비잔틴) 내결함성 알고리즘을 실행하여 트랜잭션을 일괄 처리하고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편 일반인 누구나 네트워크에 연결하여 RN으로 참여할 수 있습니다. RN은 CN이 전파 한 블록을 이중으로 확인해야합니다.



레인저 노드 (Ranger)는 새로 생성 된 블록을 CN에서 다운로드하고 블록 체인의 로컬 복사본을 저장하면서 주기적으로 통신합니다. CN에서 선택한 새 블록의 유효성을 검사하고 CN이 주어진 블록 높이의 내용. 누구든지 RN으로 네트워크에 가입 할 수 있습니다. "Ground X가 논문에 썼습니다.


이 하이브리드 접근법을 통해 Ground X는 testnet의 블록 전파 간격이 초당 1 회로 줄어들 었으며 초당 최대 1,500 회의 처리량을 제공한다고 주장합니다.


참여를 장려하기 위해 네트워크는 지금까지 정확한 비율은 발표되지 않았지만 비례하여 100 억 개의 "KLAY"토큰을 기여도에 따라 두 유형의 노드에 분배합니다. 네트워크는 블록 보상으로 매년 추가 토큰을 발행 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Ground X는 나중에 네트워크의 소스 코드를 일반인에게 공개하고 Klaytn의 전체 라이브 네트워크 (또는 메인 네트)가 2019 년 1 사분기에 출시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보도 당시, 회사는 CoinDesk 문의 네트워크가 공식 라이브 일 때 KLAY 토큰을 교환 할 수 있는지 여부.


카카오가 블록 체인 공간으로 이동할 계획을 발표 한 지 약 6 개월 만에 테스트 넷이 시작되었습니다.


코인 데 스크 (CoinDesk)가 이전에 보도 한 바에 따르면 3 월에 그라운드 X (Ground X)를 만들었으며 , 예정된 블록 체인 네트워크는 카카오 토크 메시징 앱과 같은 카카오의 기존 인터넷 제품과 통합 될 것이라고 밝혔다.


Shutterstock을 통해 카카오 톡 화상

댓글
댓글쓰기 폼